News
위허브, MWC 2024 한국공동관 선정..“국내 대표기업으로 참가”

허브는 내년 2월 26일부터 29일까지 스페인에서 개최되는 ‘2024 바르셀로나 정보통신전시회(MWC, Mobile World Congress)’ 한국 공동관에 선정돼 참가한다고 24일 밝혔다.회사 관계자는 “세계 3대 IT 전시회 참가를 통해 26조 달러 규모 글로벌 핀테크 시장 진출에 나선다”고 했다.이번 전시회를 통해 위허브는 모바일 간편결제 인프라 앱 ‘페이플러그’를 선보이고 잠재 고객사 및 파트너사 발굴에 나설 계획이다. 현재 해외 진출을 목표로 다양한 마케팅 서비스 추가 등 앱 고도화 작업을 추진하며 글로벌 플랫폼으로 도약하고 있다. 위허브에 따르면, MWC는 산업 전반을 광범위하게 다루는 미국 세계가전전시회(CES)와는 달리 ICT 및 스마트폰, 장비 등이 핵심 주제다. 각 대표 기업들의 의사결정자들이 다수 참가하는 행사인 만큼 가시적인 성과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페이플러그’는 EVM 인증을 받은 모바일 간편결제 어플리케이션으로 다양한 결제는 물론 데이터 마케팅 솔루션 등을 플랫폼에 최적화시켰다. 이를 기반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및 ESG 서비스 공급을 목표로 삼성페이부터 애플페이, 각종 NFC 카드 결제, 해외 간편결제(QR) 등 모든 형태의 결제 시스템을 지원한다.회사 관계자는 “해외 관광객들이 늘어나 시장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단순한 카드 결제 단말기로는 다양한 결제 시스템 지원을 못 하지만 페이플러그를 사용하면 어플 다운로드만으로 다양한 해외 관광객들의 결제 지원이 가능하다”며 “기존 POS, CAT 단말기 등을 앱 하나로 대체할 수 있어 금융권 및 이통사 데이터 기반 상권 분석, 타깃 광고 서비스를 비롯한 마케팅 서비스를 통해 마케팅 효과를 누릴 수 있다”고 했다.이어 “이번 MWC 참가를 계기로 글로벌 핀테크 시장에 진출, 해외 시장을 대상으로 페이플러그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출처 : 시사오늘(시사ON)(http://www.sisaon.co.kr)

'페이플러그' 1700여개 가맹점 확보 "컴포즈커피와 맞손"

세한엔에프씨는 11일 컴포즈커피와 모바일 POS결제 플랫폼 '페이플러그(PAYPLUG)'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세한엔에프씨는 전국 컴포즈커피 가맹점을 대상으로 페이플러그를 공급하며 1700여개 가맹점을 확보했다. 이를 시작으로 페이플러그 도입 가맹점을 순차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페이플러그 모바일 POS결제 플랫폼은 후불 교통카드 결제, 비자/마스터 Touch 결제, 신용카드 QR 간편결제 서비스 외에도 위챗페이 등 다수의 페이 결제 수단을 처리하도록 구성돼있다. 향후 애플페이 및 다양한 해외 간편결제까지 결제 가능하도록 기능을 추가하여 모바일 결제 인프라 구축을 주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人사이트]배서현 대표"간편결제 인프라, 앱 하나면 충분합니다"

“페이플러그는 오픈형 지급결제 인프라를 지향합니다. 어떤 결제수단도 담을 수 있습니다. 우리는 기존 새로운 결제수단이 나올 때마다 개별 가맹점이 대응하기 어려웠던 결제시장 진입장벽을 애플리케이션(앱) 하나로 해결하고자 합니다.” 배서현 세한NFC 대표는 결제 인프라 통합 플랫폼인 '페이플러그' 강점과 확장성에 대해 언급하면서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배서현 대표는 KB국민은행 신기술파트장, KB국민카드 핀테크팀장 등을 맡으면서 핀테크 사업을 주도한 결제 분야 전문가다. 비접촉 결제서비스 '모바일 페이온(PayOn)', 카드사 모바일 결제 플랫폼 '앱카드' 삼성전자의 삼성페이, 카카오뱅크 등 굵직한 국내 핀테크 신사업도 모두 그의 손을 거쳤다. 배 대표가 세한NFC를 창업한 것은 국내 지급결제 시장 폐쇄성을 혁신하기 위해서다. 그간 새로운 지급결제 방식이 나올 때마다 포스(POS)시스템을 바꾸거나 추가 기기 등을 붙여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또 그 부담도 결국 소상공인인 가맹점에게 돌아갔다. 이 같은 불편함을 없애기 위해 앱 하나로 언제 어디서든 결제가 가능한 인프라 구축에 나선 것이다.
배 대표는 “현재 국내 시장은 이미 집적회로(IC)카드 결제 인프라가 구축돼 있지만 지급결제 시장 트렌드에 따라 현재 QR 또는 NFC로 시장 주도권이 넘어간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개별 가맹점이 이런 변화에 대응하기도 힘들고, 한다 해도 결국 부담은 가맹점에 돌아가게 된다”며 “페이플러그는 안드로이드 기반으로 어떤 결제 기능도 추가할 수 있으며 앱 하나로 바로 포스처럼 활용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세한NFC는 100개 이상 온·오프라인 모바일 페이를 통합하고 결제 인프라를 제공할 수 있는 플랫폼 '페이플러그'를 론칭했다. 카카오페이, 네이버페이, 각종 금융사 페이뿐만 아니라 해외 QR페이인 위챗페이까지 국내외 모든 페이 QR코드를 인식하고 결제처리가 가능하다. 실제 현장에서도 사용되고 있다. 현재 페이플러그는 컴포즈커피 1400여개 전국 가맹점에 공급됐다. 페이플러그는 카드 결제 시 지불하는 밴사 수수료 외에 아무런 추가비용 없이 간편하게 모바일 포스 환경을 만들 수 있어 현장 반응도 좋다. 페이플러그라는 브랜드 콘셉트는 '세상의 모든 페이를 꽂다'는 의미다. 따라서 페이플러그는 포스트코로나 시대 다양한 해외 여행객을 수용할 수 있도록 글로벌 모든 지급결제를 담은 플랫폼으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배 대표는 “신용카드는 국내에선 보편화됐지만, 해외에선 QR이나 NFC 등 개별 국가 페이로 결제가 다양해지고 복잡해졌다”며 “최근 K콘텐츠 글로벌 인기로 향후 해외 인구가 국내로 유입될 예정이지만 이를 수용할 지급결제 인프라는 턱없이 부족한 것이 현실”이라고 말했다. 이어 “페이플러그는 이런 다양하고 복잡한 지급결제 트렌드에 대응할 수 있어 향후 페이플러그 경쟁력이 빛을 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명동 쇼핑, 폰만 들고오세요" 애플페이 등 간편결제 깔린다

서울 중심 명동에 애플페이, 위챗페이 등 간편결제를 지원하기 위한 결제 인프라가 깔린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모바일인프라진흥협회는 명동상인협의회와 상인협의회 소속 100여개 영세, 중소가맹점에 모바일 판매시점관리(POS 포스) 결제 인프라 "페이플러그"를 서비스한다.

PAYPLUG Introduction Video
Certifications
Copyright
Registration
Certificate
Trademark
Registration
Certificate
Certificate of
Recognition for
Research and
Development
Department
Venture
Enterprise
Certification
Our Partners